BLOG main image
예승이의 좌충우돌 육아일기, 지금부터 시작됩니다!


벚꽃진다,,, 벚꽃진다,,,  노래를 불렀더니
갑작스레 토요일 오후, 여의도 벚꽃축제를 가게 됐다^^


삼각대 없이 디카 하나 딸랑 들고 간 탓에 열심히 셀카 모드로 찍었다^^


사실 벚꽃은 동네에도 많다..
물론 여의도 윤중로에는 벚꽃이 여느 다른곳보다 훨씬 많기는 하지만,
도심지에 있어서 그런지는 몰라도 향은 별로 나지 않는다.


여의도 벚꽃축제의 또 다른 재미(?)를 찾아본다면 엄청난 인파가 아닐까?
벚꽃도 많지만 정말 엄청난 사람을 볼 수 있는 축제의 장이다.


걷는일이 많을때는 운동화를 신어야 하는데, 갑작스럽게 가게 된 나들이로 높은 굽을 신고 갔다;;;
높은 굽을 신고 너무 많이 걸어서인지 다리가 내 다리가 아닌듯 싶다;;;;


셀카 모드는 어떻게 찍어도 똑같은 사진처럼 보이는 이유는 뭘까,,,


근데 찍을만한 벚꽃은 안보인다;;;
주위에서 문득 문득 들려오는 소리들,,, "꽃을 보러 온거야, 사람을 보러 온거야.. 너무 많다"

벚꽃 노래를 불렀더니 시간을 내서 함께 오래간만에 나들이를 나섰다^^

아직 시민의식은 한참 부족한듯 싶다,,,


저녁시간에 간터라 빛은 어디로 갔는지 흑백사진들이....^^

계속 똑같은 사진인가...?

오래간만에 여의도 벚꽃구경을 하기 위해 찾은 한강.
특화사업이라는 이름으로 무슨 공사가 한창이었다.. 옛 한강둔치의 모습은 어디로 간거지?

정신없이 먹고 있는 저 종이컵의 실체는???  번데기다!  오래간만에 먹었더니 맛있네...

나무뒤에 거슬리는 저 구조물은 무엇이란 말인가...!


공포물 시리즈 사진찍기? ㅋㅋ


여의도 벚꽃축제는 1년에 한 번 있는 축제이니 한번 가볼만 한 곳임은 사실이다.
하지만 준비를 확실히 하고 가볼것을 권한다. 편안한 차림의 편안한 신발은 필수!!
생각보다 벚꽃말고도 볼거리가 많았다.. 다리만 피곤하지 않았어도 조금 더 재미있게 볼 수 있었을지도
모르지만,,, 일단 다리가 너무 아파서 기억이 가물가물 하다;

다음 나들이를 기약하면서,,,,, 오늘은 여기까지^^
Posted by 김정훈™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9.04.11 23:59
    두분이 굉장히 많이 닮으신거 같아요~~^^
    윤중로 참 가깝고도 먼곳입니다.
  2. ♥데이지
    2009.05.19 13:58
    토토로 다람지 잘 어울리는 한쌍~^^*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7)
강주영 (12)
끄적끄적 (7)
육아일기 (19)
만들다 (11)
보다!느끼다! (9)
그분!바라보다! (5)
문득.... (4)
콧바람 눈바람 (12)
먹다!즐겁다! (7)
어디서 왔니? (3)
가고싶다! (6)
람지모음(비공개) (0)

달력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