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예승이의 좌충우돌 육아일기, 지금부터 시작됩니다!


2010년 7월 6일(화) 오전 11시 50분. 3.16kg이라는 체중으로 33시간이라는 긴 시간 끝에 하나님께서 주신 예승이가 태어났습니다!

탯줄을 끊고 스스로의 힘으로 자라가야 하는 예승이, 아자아자!

눈에 보이는 모든 것들이 마냥 신기하기만 하다... 아직은 흑백으로 밖에 보이지 않을텐데,,

예승이의 하루 일과는 밥먹기, 대소변 보기, 잠자기, 놀기, 울기!

기분이 좋을때면 절로 나오는 혓바닥ㅎ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에 나오는 막내 짹짹이를 닮았다는 ㅋㅋ

예승이가 태어날때부터 효자 노릇 했답니다. 예정일보다 무려 17일이나 일찍 태어났거든요^^

예승아~ 할머니셔, 배꼽인사!^^

눈동자에서 알 수 있듯이, 태어난후 3일뒤에 황달수치가 있어서 4일동안 병원신세를 졌답니다;;

잘때는 마냥 행복한 얼굴^^

자연분만은 3일 입원, 제왕절개는 7일 입원이라는 사실 아시죠? 입원기간 뿐만 아니라 평생에 걸쳐 산모에게 끼치는 영향을 이루 비교할 수 없답니다~ 33시간이라는 긴 시간동안 진통했지만, 예승이를 자연분만으로 낳을수 있었음에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병원에 함께 있는 조리원이라 여러모로 좋은 점이 참 많았답니다^^

황달 수치가 높아져 입원했다가 막 퇴원한 예승이. 간호사 누나~ 눈에 붙인 안대좀 가끔 떼주시지 너무 오래 붙여 놓으셔서 눈주위가 붉혔어요 ㅡㅡ;;

엄마를 꼭 닮아서 공포(?)의 발가락 신공을 벌써부터,,, 엄지발가락을 저렇게 벌리고 쫙 펴는거 어렵습니다; 한 번 해보세요~

예승이 돌봐주다가 피곤해 잠든 삼촌^^

우즈베키스탄에서 잠시 한국에 들어온 지인분이 선물로 준 어른용 모자. 예승이에게 씌워놓구선 한 참 웃었다는 ㅎ

외할머니의 얼굴 모양 잡기.

한 번 잠에 빠지면 헤어나기 어렵다는,,,

배꼽만 빨리 떨어져도 기저귀 갈기 수월할텐데, 아주 신경이 쓰입니다

저 입 크나요??

출산 마사지(?)

기분 좋으신 할머니^^ㅎㅎ

조리원 입구에 놓인 화사한 꽃선물~ 괜찮죠?

조리원에서는 "스펙트라"를 무료로 대여해줬는데 통증이 심해서 트위터 "육아당"을 통해 추천받은 "메델라" 구입! 좀 무리했지만 성능은 아주 좋다는!

기분이 좋아요!

스윙 기능이 단연 으뜸!

으아아앙!!

개인적으로 잘 찍었다고 생각하는 베스트 포즈!

저의 매 끼니를 해결해준 "한솥 도시락"

호박즙! 얼른 붓기 뻬야지

저의 애용하는 기호식품!

 

아빠가 써보는 예승이의 육아일기는 오늘을 시작으로 계속해서 주욱~~~ 이어집니다!!!

Posted by 김정훈™


꽁치와의 첫 만남.

저도 한번도 손질해본적이 없는지라,,,,
엉뚱한 꽁치만 고생했다는.....^^;

어쨌든 우여곡절 끝에 만나게 먹기는 했답니다☆


Posted by 김정훈™
예전에 이곳을 찾았을 떄는 기차를 타고 왔었다.
물론 나름대로 운치도 있었고 즐거운 추억들이 많지만,,,
발품팔아 했던 고생을 생각해보면 기차타고 이곳을 찾기는 쉽지 않을것 같다 ㅋ
어쨌든 이번에는 자가용을 이용하여 방문했다.
오래간만에 쉬는날이 겹쳐서 어딜가야하나 망설이다가 그나마 사람들이 덜 붐빌것 같은 이곳을 찾았다.
예전에 왔던 추억을 되짚어보면서 산채비빔밥과 된장찌게를 주문했다^^

전에는 가을에 왔었던것 같다.
그래서인지 그때는 화려한 꽃들은 별로 없었던것 같은데,,
이번에 찾았을때는 예쁘고 아기자기한 꽃들을 많이 볼 수 있었다^^

무슨 전시회였더라,,,, 갔다온지 시간이 좀 지나서 그런지 벌서 특별전시회 이름이 가물가물;;;;

열심히 사진 찍었다 ㅋㅋ

얘들아~ 웃었다오^^  스마~~~~일☆

치즈 하세요~  김~~~ 치!ㅋㅋ

갑자기 떠오르는 옛 개그 멘트.
"누구 없~다!" ㅋㅋㅋ

뭔가 2% 어색한데?

나름 "다소곳이" 컨셉!

언제부턴가 사진 구도 배열이 좀 달라진듯 ,,,,

영화에 나온 무슨 나무라던데,,,
하여튼 멋지게 뻗은 나무다,,, 나이가 제법 많을듯~

여긴 경치가 정말 좋다^^


브이~

뭔가 새로운 포즈가 필요해......

좋덴다~ㅋㅋㅋㅋ

어떤 연예인이 말하는 얼짱 사진찍기 첫번째 규칙!
기왕 브이자 사진을 찍을꺼면 한 마디는 구부려라^^ㅎ

근데 왜 자꾸 머리로 미는거지?

영국 드라마 "닥터 후" 에 나오는 타임머신?????

근데 쇠창살이 더 작아보인다;;;ㅎㅎ


이번 여행의 베스트 포토로 선정합니다!ㅋㅋㅋㅋ


사람들은 제법 많았지만,
역시 수목원은 사람이 많든 적든 바람쐬는데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리고, 예상외로 음식점도 사람이 그리 많지 않았다. 대부분 가족 단위로 와서 도시락을 싸왔다는,,,,ㅋ

맛난 팥빙수도 먹었는데,,
사진찍었는줄 알았더니 안보이네;; 어디갔지~

20D에 찍어놨나보다 ,,,,
귀차니즘에 포스팅은 여기까지!!!
Posted by 김정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7)
강주영 (12)
육아일기 (19)
끄적끄적 (7)
만들다 (11)
보다!느끼다! (9)
그분!바라보다! (5)
문득.... (4)
콧바람 눈바람 (12)
먹다!즐겁다! (7)
어디서 왔니? (3)
가고싶다! (6)
람지모음(비공개) (0)

달력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