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예승이의 좌충우돌 육아일기, 지금부터 시작됩니다!



전쟁터(?)로 나서기전 예승이에게 오늘 잘 협조해달라고 요청하는 중^^




" 엄마 왈 : 자~ 오늘 어린이날이니까 재미있게 잘 보내보자^^ "




" 예승이 왈 : 하는거 봐서요, 생각좀 해볼게요^^ㅎ "




" 아빠 왈 : 자꾸 그러면 호랑이 아저씨 한테 이를꺼야 ㅎㅎ "




그나마 엘리베이터를 탈 수 있는 곳에서는 유모차를 위해 이용!
문제는 대공원 도착 이후부터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유모차를 들고 계단으로 이동했다는;;;




" 예승이 왈 : 오늘 무슨 날인가~ 날씨는 좋은것 같은데,, 어디가는거지?? "




" 예승이 왈 : 근데 나 오늘 계속 유모차에 앉아가야되요?? 안아주면 안되나,,,쩝 "




" 예승이 왈 : 엄마, 나 슬슬 귀 가려우려고 해요.. 나 귀 가려우면 졸리는데... "




" 예승이 왈 : 오늘 어디 좋은데 간다 했으니, 잠 안오게 스트레칭이나 해야지~~ "




" 예승이 왈 : ㅎㅎㅎㅎ 날씨 좋고, 기분도 좋고~ "




" 예승이 왈 : 엄마! 근데 전철 언제 와요;;; 한참 기다렸는데 아직도 안가??"
"엄마 왈 : 미안;;; 아까 겨우 엘리베이터 타서 플랫폼에 올라왔더니 반대쪽이 아니겠니 ㅡㅡ "

그렇다,, 겨우 전철타러 올라왔더니 반대쪽으로 올라와버렸던 것이다 ㅡㅡ;;;




" 예승이 왈 : 흐음,, 시작부터 심상치 않아; 이거 엄마, 아빠 믿고 가도 되는건가 몰라 "




" 예승이 왈 : 그래도 한 번 믿어볼테니 가 보자구요~~~ "




" 예승이 왈 : 드디어 전철 탑승!! "




" 예승이 왈 : 잊어버릴게 따로 있지, 세상에.. 엄마가 장난감 하나도 안 챙겨 왔네; 이거나 갖고 놀아야지 "




" 예승이 왈 : 장난감도 안가져오구,,, 나 오늘 기대치에 못 미치면 울어버릴꺼에요! "




" 아빠 왈 : 이거 새로 구한 장난감이야~ 갖고 놀아^^ "
" 예승이 왈 : 어?? 이거 처음 보는거네?? 어린이날 선물이에요? "
" 아빠 왈 : 그... 그래...^^;; "




사람 정말 많죠???




어린이날 장사는 대목을 맞았네요 ㅎ




역시 뽀통령이던가,, 어딜가도 뽀로로 세상~^^;




예전에 어린이날 TV 뉴스를 보며
"사람 많을게 뻔한데 뭐하러 어린이날 대공원을 가지?"
이랬는데,,,

왜 가게 되는지 알게 됐다^^;;




어린이날 선물로 엄마 혼자 선물 획득! ㅋ;;;






대공원 도착해서 첫 느낌은,,,
올라 가는 사람들의 얼굴은 대체적으로 밝은데 비해
내려 오는 사람들의 얼굴은 @#$%^%$@$@^




마음 같아서는 코끼리 열차를 타고 싶었지만, 엄두가 나지 않는 인파로 일단 걸어감!




자율적인 공연인가?
어쨌든 아이들이 무척이나 좋아함^^
확실히 아이들은 타악기에 관심이 많다는,,,,






우리는 이 많은 사람들을 보며 말하기를,
" 어른 반, 아이 반" 이라 부른다;




" 엄마 왈 : 예승아, 여기가 동물원이야~ 친구들도 많고, 동물들도 많으니 재미있게 보내자~ "
" 예승이 왈 : 응~ 근데 나 배고파 "
"엄마 왈 : 어.. 그.. 그래... "

결국 동물원 입장하자마자 수유실부터 --




그래도 이 분들은 양호한편,
동물원 곳곳에 사람들이 신문지나 돗자리만 깔고 그냥 다 드러누웠다;;




참고로 대부분 유모차는 아빠가 끌었으나, 사진 찍을때만 엄마가^^;ㅋㅋㅋ
(아빠 왈 : 사실 입니다)




" 예승이 왈 : 엄마,,, 나 답답해. 업고 가면 안되?? "




" 예승이 왈 : ㅋㅋㅋ 드디어 업혔다! "




" 예승이 왈 : 업히고 나니 놀게 많네~ 여기 검은건 뭐지? ㅎ "




" 예승이 왈 : 햇볕은 따사롭고, 잠은 솔솔 오려는데.. 아까우니 눈 부릅떠야지! "




" 엄마 왈 : 예승아~~~ 오늘 협조 잘 해라^^ "




" 예승이 왈 : 엄마, 쟤는 뭐야?? "
" 엄마 왈 : 카피바라라는 건데,, 흠... 큰 쥐?? "




슬슬 졸린 예승이,,
잠시 얼굴 파묻어 버림;;;



>>> 계속해서 2편으로 이어집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 서울대공원 동물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김정훈™



" 예승이 왈 : 엄마, 엄마, 진짜 목이 이상한 쟤네는 뭐야 ??? "
" 엄마 왈 : 거북이라는거야,, 저거 하나 타면 물도 건널수 있을지도 몰라 ㅎ "




" 예승이 왈 : 엄마, 나 피곤할려고 해; 입에 거품물은거 봐 "
" 엄마 왈 : 업혀만 있어 놓구선,,,, 피곤하면 자^^ "




" 예승이 왈 : 할머니, 할머니~~ 할머니도 힘들죠? 어린이날 이거 쉽지 않네요 "




" 엄마 왈 : 예승아,,, 할머니 표정 봐라. 너 꿀밤 맞을지도 몰라 ㅎㅎㅎ "




" 엄마 왈 : 저 위에 털 복실복실 있는 애들 보이지? 나무늘보라는 애들인데.. 하루종일 잠만 자~ "
" 예승이 왈 : 나도 그런데??? 쟤네도 그래? "
"엄마 왈 : 으....응;;; "




" 예승이 왈 : 사진 뒤에 누나는 유모차를 타지만, 난 엄마 등에 업쳐 가는 중~~~~~ 부럽지?? "





" 엄마 왈 : 예승아,, 잠깐만 유모차 탈까? "
"예승이 왈 : 그럼, 나 울어버릴꺼야 "




" 예승이 왈 : 여기 정말 신기한거 많네~ "




" 예승이 왈 : 어?? 누구지?? "
흠;;;; 이후 상황은 패스....



" 엄마 왈 : 예승아, 얘네 정말 조심해야되 "
" 예승이 왈 : 왜?? "
" 엄마 왈 : 쟤네 침 뱉거든 ㅎㅎㅎ "




" 예승이 왈 : 도저히 졸려서 안되겠다, 나 잠깐만 눈 붙일게요~ "




" 엄마 왈 : 그래그래~ 푹 자구 일어나 "




" 예승이 왈 : 자구 일어났더니 정신이 몽롱 하네~~ "




" 엄마 왈 : 드디어 집으로~~~~~ "




" 예승이 왈 : 응?? 집에 가는 거야?? "




" 엄마 왈 :  그래도 봄인데, 꽃 사진 하나 찍고 가자 "




아빠의 첫 출현 ㅎㅎ




" 예승이 왈 : 엄마 여기 무지 시원하다 "
" 엄마 왈 : 에어컨이라는걸 틀었거든^^ "




" 예승이 왈 : 안녕~ 너 몇살이니? "




" 누나 왈 : 나 6 살이거든~ 넌 몇살인데? "
" 예승이 왈 : 나 10개월인데? "
" 누나 왈 : 나중에 9살 되면 보자~ (실제 상황) "





" 예승이 왈 : 헤헤헤헤~ "




" 예승이 왈 : 어?? 이거 엄마 아니야? "
" 엄마 왈 : 아니거든 ㅡㅡ "




" 예승이 왈 : 아니면 아니지, 왜 발끈해 ㅎㅎ "




" 예승이 왈 : 오늘 오래간만에 좀 뛰어 볼까~ "




" 예승이 왈 : 나, 심상치 않아.. 기저귀 갈고 가자 "




" 예승이 왈 : 나 이제 다 놀았어~ 집에 갈래 "




" 아빠 왈 : 예승아, 아빠랑 그래도 기념 사진 하나 남기고 가자 ㅎ "




" 예승이 왈 : 내가 한번 웃어줄게^^ "




" 아빠 왈 : 우리 친한 척도 해야지~ "




" 예승이 왈 : 아빠, 얼굴에 땀좀 닦고 하면 안될까?? "




" 예승이 왈 : 역시 어린이날은 힘들어,,ㅎㅎㅎ "




" 예승이 왈 : 이제 가자~~~~~ "



이렇게 예승이의 첫 어린이날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내년 이맘때면 훨씬 다양한 일들이 준비되어 있겠죠?
어쨌든 좋은 추억들을 많이 남겨주는게 부모로서의 역할이라 생각해봅니다~
몸은 피곤하고 힘들어도, 아이에게 좋은 추억이 되었을 것으로 기쁜 발걸음 해봅니다^^

모든 엄마, 아빠 화이팅입니다!!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 서울대공원 동물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김정훈™

갑자기 맘이 동해서 뚝딱뚝딱 대공원에 갔다^ㅠ^
30분만에 정하구 바루 갔다는...ㅋㅋㅋ
희은이랑 정훈이랑 갔는데 색다르고 잼있는 시간이었다^^


희은이! 꽃피다~ㅋㅋㅋ


간만에 개미핥기두 보구^^
근데 잼있는 에피소드를 보았다
일명 밍밍이의 상상임신 사건!!! 푸힛
이거보구 진짜 웃겼다 동물도 상상임신을 할 수 있다는 걸~!
푸하하하하하!!


또 재미있었던건 나무늘보!
부부싸움해서 집을 나왔덴다
후담이지만 내가 갔을때는 암컷만 있었는데 후에 수컷이나와서 암컷을 건드려두 본척두 안하니까
도로 느릿느릿 들어갔다는...ㅋㅋㅋ 진짜 느린녀석들이 넘 웃기다! ^__________^







이집트문자(히에로글리프) 도장찍기!



실제로 우리이름을 쓰면 이렇게!
넘 복잡하다;;;



대공원 다 둘러보구 나와서 순대곱창을 먹었다는 전설이...ㅋㅋㅋ
곱창먹구 밥볶아 먹구 바닥까지 싹싹~!!!!^ㅠ^/
배가 빵빵해지는~~^_______________^

Posted by 강주영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7)
강주영 (12)
육아일기 (19)
끄적끄적 (7)
만들다 (11)
보다!느끼다! (9)
그분!바라보다! (5)
문득.... (4)
콧바람 눈바람 (12)
먹다!즐겁다! (7)
어디서 왔니? (3)
가고싶다! (6)
람지모음(비공개) (0)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